2010.11.09_이코노미스트_위대한 작은 약속

‘여학생 기숙사에 남학생’ 이라는 영화 같은 ‘사건’이 있었다. 뉴욕에서 북쪽으로 한 시간여를 달리다 보면 뉴헤이븐이라는 도시에 아이비리그의 명문 중 하나인 예일대학교가 있다. 클린턴이나 부시 전 대통령을 비롯한 세계적인 지도자와 유명 인사를 배출한 대학이다. 이 대학은 아주 오래 전에 벤더빌트라는 가문과 작은 약속을 했다. 벤더빌트 가문이 예일대의 발전을 위해 기숙사 건물을 기증하면서 자신들의 후손이 예일대에 입학하면…